가을에 빛난 언성 히어로, 키움 타선 봉쇄한 ‘고졸신인’ 박영현

선발투수 웨스 벤자민이 잘 던진 것까지는 괜찮았다. 경기 후반을 누구에게 맡길지가 고민이었다. 이강철 감독이 선택한 카드는 ‘고졸신인’ 박영현이었다.kt 위즈는 17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SOL KBO 포스트시즌 키움 히어로즈와 준플레이오프 2차전에서 2-0으로 영봉승을 거두고 시리즈 전적을…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