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막 10연패’ 페퍼저축은행 김형실 감독 전격 사퇴

여자 프로배구 페퍼저축은행의 창단 사령탑 김형실(71) 감독이 전격 사퇴한다.페퍼저축은행 구단은 29일 “김 감독이 올 시즌 부진한 성적에 책임을 지고 사퇴 의사를 구단에 전했다”면서 “구단은 심사숙고 끝에 이를 수용하기로 했다”라고 발표했다. 2012년 런던 올림픽에서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을 이끌고 ‘4강 신화’를 이…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