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에도 잠실에서’ FA 김진성, LG와 2년 총액 7억 원에 계약

이적 이후 자신의 가치를 입증한 ‘베테랑 구원투수’ 김진성(LG 트윈스)이 내년에도 잠실야구장 마운드에 오른다.김진성의 원소속팀인 LG는 8일 오후 보도자료를 통해 “프리에이전트(FA) 김진성과 2년 총액 7억 원에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세부 계약 조건은 계약금 3억 원, 2년 연봉 총액 4억 원이다.계약을 마친 김진…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