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 배구’ 경험 쌓은 한국전력, 이젠 우승할 때가 됐다

V리그 남자부 한국전력은 지난 시즌 정규리그 4위에 오르며 5년 만의 ‘봄 배구’ 진출에 턱걸이했다. 더 나아가 준플레이오프에서 3위 우리카드를 꺾는 이변을 일으켰다. 비록 플레이오프에서 KB손해보험에 패해 탈락했으나, 한국전력으로서는 만년 하위권의 설움을 털어낸 의미있는 결과였다.올 시즌 더 높은 곳을 바라보는…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