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전히 베일에 쌓인 가나, 월드컵 본선에서 보여줄 모습은?

2000년대 중반부터 아프리카의 강호로 자리매김했던 가나가 8년 만에 월드컵 본선 무대로 돌아왔다.FIFA 랭킹으로만 봤을 때 H조 최하위인 데다 객관적인 전력에서 열세인 가나는 이를 상쇄하기 위해 이중국적자들을 대거 합류시키면서 반란을 꿈꾸고 있다. 과연 성공할 수 있을까.황금세대 이후, 부침 극복하고 월드컵 본…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