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경’ 그 자체였던 kt위즈, 2023년엔 반전 드라마 쓸까

지난해 가을, 1위 결정전서 승리를 거두고 힘겹게 정규시즌을 1위로 끝낸 kt 위즈는 한국시리즈에서 두산 베어스를 4전 전승으로 꺾었다. 1군 진입 7시즌 만에 처음으로 맛보는 통합 우승이었다.’디펜딩챔피언’의 입장이 된 kt의 새 시즌 목표도 우승이었다. FA 허도환(LG 트윈스)의 이적을 제외하면 전력에 큰 변화는 없었…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