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장님’ 구하기 힘든 선수협, 참여의식-희생정신은 없나

한국야구의 전설인 고 최동원은 생전 한 인터뷰에서 선수협회의 필요성을 주장하며 “프로야구 스타선수들은 높은 연봉과 계약금을 받고 혜택을 누리지만, 그 뒤에 같은 프로야구 유니폼을 입고서도 소외된 선수들이 더 많이 존재한다. 스타가 아닌 선수들의 연봉은 말도 못한다. 적어도 생계유지는 할 정도가 되어야 그라운…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