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9승’ 류지현 감독도 포기… LG의 KS 열망, 이리 뜨겁다

LG가 최근 2년 동안 159승을 올린 류지현 감독과의 재계약을 포기했다.LG트윈스 구단은 4일 보도자료를 통해 2021시즌부터 2022시즌까지 팀을 이끌었던 류지현 감독과 재계약을 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LG구단은 심사숙고해 빠른 시일 안에 류지현 감독의 뒤를 이어 2023 시즌부터 팀을 이끌어갈 새로운 감…

기사 더보기